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FPSB, 재무설계사 CFP 실무경험 인증요건 3년→1년 단축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1-01-19 10:55

실무연수 집중 프로그램 도입

사진 = 한국FPSB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한국FPSB가 재무설계사 CFP 실무경험 인증요건을 3년에서 1년으로 단축했다.

국제공인재무설계사 CFP 인증기관인 한국FPSB 국제FPSB의 지침을 준용하여, CFP자격인증자의 경험요건을 3년에서 1년으로 단축하는 ‘재무설계사(CFP) 실무연수 집중 프로그램(Fast Track 과정)’을 도입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실무연수 집중 프로그램 1년을 통과하면 금융관련 실무 경력을 3년으로 인정받아 CFP자격인증요건을 충족시켜 인증자로 활동 할 수 있다.

실무연수 집중 프로그램은 한국FPSB에 등록된 ‘실무지도자(Supervisor)’ 지도 아래 CFP합격자(지도대상자)가 교육과 시험을 통해 쌓은 재무설계 전문지식을 활용하여 재무설계 6단계 프로세스 수행에 참여함으로써 고객에게 보다 전문적인 재무설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준비과정이다.

실무지도자로 등록하려면 CFP자격인증자로서 개인재무설계 5년 이상의 실무경험을 갖추고, 한국FPSB 표장사용위반과 규정위반 등의 징계를 받지 아니한 자여야 한다.

재무설계에 대한 전문기술(실무경험 포트폴리오)과 재무설계 과정별 업무수행과정에 대한 심사 절차를 거치며, 1년간의 지도를 마치면 지도대상자 1명당(최대 3명) 계속교육 5학점을 취득할 수 있는 혜택을 받는다.

지도대상자는 CFP합격자이자 실무지도자와 동일 기관 소속으로, 신청서 외에 윤리와 책임규정 준수 서약을 작성하고 실무지도자와 공동으로 서명해야 한다.

김용환닫기김용환기사 모아보기 한국FPSB 회장은 “CFP자격자가 실무연수 집중 프로그램으로 전문성을 갖추고 보다 나은 재무설계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국민생활안정에 이바지 하고자 한다”고 하며 “CFP자격인증를 제고를 통해 금융권 취업 준비생이나 금융권 은퇴자에게 새로운 직업의 장으로 연결되는 문(門) 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